건국대병원, 33개월 만에 로봇수술 1,000례 돌파
상태바
건국대병원, 33개월 만에 로봇수술 1,000례 돌파
  • 하장수 기자  jangsuha09@naver.com
  • 승인 2020.07.27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부인과 538건, 외과(담낭, 갑상선) 374건, 비뇨의학과 88건

건국대병원은 20171116일 로봇수술센터를 개소한 이후 33개월만인 2020713일 기준 로봇 수술 1,000례를 달성했다.

이는 33개월간 하루 한명 꼴로 매일 로봇수술을 한 것과 같은 수치다. 로봇 도입 후 3년이 되기 전에 1,000례를 돌파한 국내 병원 사례는 그리 많지 않다. 건국대병원은 이를 기념해 2020723일 기념식을 가졌다.

진료과별 수술건수는 산부인과가 538, 외과(담낭, 갑상선)374, 비뇨의학과 88건이다.

건국대병원 로봇수술센터는 환자안전을 최우선으로 정밀맞춤치료를 적용하기 위해 최신형 로봇 수술 장비인 4세대 다빈치 Xi 수술시스템을 도입, 운영하고 있다. 해당 기기는 기존 모델보다 수술 부위를 더욱 선명하게 볼 수 있다.

, 로봇 팔의 길이가 길어지고 소형화되어 더 쉽고 정확하게 병변을 다룰 수 있다.

건국대병원은 환자 안전을 위해 수술을 시행하는 모든 의료진들이 인튜이티브사(다빈치Xi 개발사)에서 제공하는 국제 공인 훈련프로그램을 이행하여 인증을 받았으며 이후 자체적으로 꾸준히 의료진들의 로봇 수술 숙련도를 높이는 훈련을 계속해 오고 있다.

건국대학교병원은 앞으로 로봇수술기법을 지금보다 한층 더 발전시키기 위해 필요한 아이디어를 집약해 새로운 기기와 다양한 기법을 개발하는데 힘을 쏟을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