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의학회, 의협, 병협에 코로나 19 극복 지원 물품 전달
상태바
대한의학회, 의협, 병협에 코로나 19 극복 지원 물품 전달
  • 하장수 기자  jangsuha09@naver.com
  • 승인 2020.09.28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구사업에도 8천만원 사용하기로

 

대한의학회(회장 장성구)25일 대한의사협회 최대집 회장과 대한병원협회 정영호 회장에게 각각 3억원 상당의 감염보호복과 2억원 상당의 산소포화도 측정기 및 이동형 음압기를 전달했다.

또한 대한의학회 내에 특별위원회를 구성,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연구사업에 8천만원을 사용하기로 했다.

이번 기부금은 전 세계 각국의 코로나 19 사태 대응을 지원하기 위해 노바티스 본사가 조성한 미화 2천만 달러 규모의 노바티스 COVID-19 대응 펀드에서 출연된 것으로, 한국노바티스(대표 조쉬 베누고팔)는 한국글로벌의약산업협회를 통해 58천만원의 기부금을 희사했다.

한국글로벌의약산업협회는 지난 52주간에 걸쳐 이와 관련된 기부대상 공모를 실시하였고 경쟁 심사를 통해 대한의학회가 최종적으로 이 사업을 수행하게 됐다.

대한의학회는 기부금 집행을 위해 특별위원회를 구성했고 이사회를 거쳐, 코로나 19 방호물품 지원과 환자 치료를 위한 치료 장비 구입 그리고 코로나 19 극복을 위한 연구 기반 구축 사업에 기부금을 사용하기로 결정했다.

기부금 집행의 투명성을 제고하기 위해 조달청을 통한 공개입찰을 시행하기로 했으며 구매한 물품에 대한 공정하고 효율적인 배분을 위해 지원을 받을 의료기관 선정은 대한의사협회와 대한병원협회에서 진행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따라 대한의학회는 대한의사협회에는 Level D 수준의 감염보호복 총 18,820 세트를 기증했으며, 대한병원협회에는 산소포화도 측정기 114개 그리고 이동형 음압기 33대를 기증하게 됐다.

장성구 대한의학회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모든 기업이 힘든 가운데, 제약기업으로서의 사회적 책무를 충실히 이행하고 있는 노바티스에 감사를 표한다는 인사말을 전했다.

장 회장은 이번 기부금을 바탕으로 코로나 19 사태 수습 지원과 더불어 학술적인 부분에서 코로나 19를 극복할 수 있는 연구 기반을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