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L 김동철 전문의 '디지털병리 가이드라인 권고안' 공동저자 참여
상태바
SCL 김동철 전문의 '디지털병리 가이드라인 권고안' 공동저자 참여
  • 하장수 기자  jangsuha09@naver.com
  • 승인 2020.10.19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병리학회, AI 활용한 미래핵심기술로 가이드라인 중요성 강조

 

인공지능(AI) 기술이 미래의학기술의 핵심으로 부상하고 있는 가운데 SCL(재단법인 서울의과학연구소)은 병리과 김동철 전문의가 대한병리학회 주관으로 개발된 '디지털병리 가이드라인 권고안'의 공동저자로 참여했다고 19일 밝혔다.

디지털병리 가이드라인 권고안은 지난해 대한병리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학회 정책연구사업의 연구과제로 선정되어 관련 분야 석학들이 참여한 프로젝트로, 최근 대한병리학회지(Journal of Pathology and Translational Medicine) 온라인판에 공개됐다. 오는 1115일에는 학술지를 통해서도 발간될 예정이다.

이번 권고안은 미국, 영국, 독일, 캐나다, 일본 등 5개 국가의 주요 디지털 병리관련 가이드라인과 참고문헌을 기반으로 배경 목적, 적용범위, 기본용어설명, 디지털병리 시스템에 사용되는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에 대한 고려사항, 디지털 병리시스템의 성능평가를 위한 지침 및 고려사항, 원격병리를 위한 지침 및 고려사항 등의 내용이 포함되어 있다.

SCL 김동철 전문의는 국내 주요 검사 전문기관 중 유일하게 권고안 제정에 참여했으며, 현재 의료 일선에서 병리검사를 수행하고 있기 때문에 연구사업 초기부터 현장 적용 시 적합한 기준점을 제시하는 데에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김동철 전문의는 "검사 전문기관의 특성상 전국 각지에서 수집된 대량의 검체를 의뢰 받아 병리검사를 진행하기 때문에 실제 검사 환경에서 디지털병리의 유용성이 더욱 빛을 발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