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초 신경성 주사·일반 주사 환자 비교 연구 발표
상태바
세계 최초 신경성 주사·일반 주사 환자 비교 연구 발표
  • 하장수 기자  jangsuha09@naver.com
  • 승인 2021.03.09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림대강남성심병원 김혜원 교수팀

 

한림대학교강남성심병원 피부과 김혜원 교수팀(강석영 전공의 포함)은 고려의대 김일환 교수·한림의대 김광호 교수·서울의대 조소연 교수와 함께 작열감·따가움·감각 이상 등 신경학적 증상이 있는 신경성 주사 환자와 안면홍조·홍반이 보이는 전형적인 홍반모세혈관확장성 주사(Erythematotelangiectatic Rosacea, 이하 ETR) 환자의 차이점을 분석한 한국의 신경성 주사(Neurogenic Rosacea In Korea)’ 연구에서 신경성 주사 환자의 임상적 특징과 이에 따른 치료법을 밝혔다.

일반적으로 안면홍조가 나타나는 주사 환자에게 전형적인 치료방법(레이저·항생제·국소요법)을 써도 호전이 되지 않는다면 신경성 주사를 의심해봐야 한다. 대부분의 신경성 주사 환자들은 따가움·감각 이상 등 심각한 이상 감각을 호소한다

김 교수팀은 2013년부터 2018년까지 한림대학교강남성심병원·한림대학교성심병원·고려대학교안산병원·서울시보라매병원 등 4개 병원에서 진료받은 신경성 주사 환자 17명과 ETR 주사 환자 106명을 비교 분석했다.

분석결과 신경성 주사 환자의 홍조 병변은 대부분 심한 작열감·따가움·심한 피부 감각 이상 증상이 함께 나타났다.

유병 기간은 5.7년으로 ETR 주사 환자(3.3)보다 길었고 홍반은 얼굴의 중심부보다는 양 뺨 전체에 더 심한 경향을 보였으며 구진(뾰루지)이나 농포는 드물었다. 또한 안구건조증·각막 출혈 등 안구 증상이 ETR 주사 환자보다 더 많이 관찰됐다.

반면 ETR 환자에서는 구진·농포·홍반·혈관 확장 등 증상이 뺨 앞쪽···이마 등 얼굴 중심부에 나타났고 피부 감각 이상 증상은 나타나지 않았다.

더 나아가 연구팀은 신경성 주사 환자에서 신경을 조절하는 약물치료가 효과적임을 확인했다.

신경성 주사 환자의 82.3%(17명 중 14)는 테트라사이클린, 아소트레티노인 등 일반적인 항생제 치료 요법에 반응하지 않았다.

반면 가바펜틴, 프레가발린 등 신경 기능을 조절하는 항경련제와 티아넵틴, 디아제팜, 둘록세틴 등 항우울제 투여 후 신경적 증상과 피부 징후가 개선됐다.

이는 주사 환자 중 전통적인 주사 치료에 반응하지 않는 환자가 있다면 신경성 주사의 가능성을 고려해 항경련제 및 항우울제와 같은 신경 약물을 사용하는 특별한 치료법을 고려할 수 있음을 밝혀냈다.

추가로 연구팀은 정서적 스트레스가 주사를 악화시키는 요인으로 내다봤다. 실제로 신경성 주사 환자 17명 중 3명은 우울증 등의 정신 질환이 동반됐다.

만성 및 중증의 증상은 스트레스와 관련이 있을 수 있지만 이들 사이의 연관성을 확인하기 위해서는 추가 연구가 필요하다고 연구팀은 제안했다.

, 주사가 스트레스에 민감한 만큼 스트레스를 잘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대부분의 주사 환자가 홍반이나 열감이 올라오면 차가운 수건이나 얼음찜질로 피부의 열을 내리려고 한다. 하지만 이는 일시적으로 증상이 완화될 순 있지만 사실 더 많은 피부 자극을 주고 차가운 온도로 인한 신경 자극으로 주사가 더 악화될 수 있기 때문에 병원을 찾아 알맞게 진료받는 것이 좋다.

김혜원 교수는 주사는 주로 아시아인보다 백인에게 더 흔한 것으로 알려져 있고 아시아인에 대한 주사 연구는 상대적으로 적었었다. 이번 연구는 일반적인 주사 환자와 신경성 주사 환자의 임상적 특징과 치료반응을 체계적으로 비교한 첫 연구로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SCI급 저널인 피부과학회지(The Journal of Dermatology)’ 최근호에 게재됐다.

한편 김 교수는 이전에 국내 주사 환자와 만성질환, 항고혈압제 약물 사이의 관계를 분석해 당뇨와 이상지질혈증이 있으면 추후 안면홍조증의 대표 질환인 주사 진단 확률이 높다는 연구를 발표해 주사에 관한 연구 기틀을 마련했다.

또 김 교수가 속해있는 한림대학교강남성심병원 피부과는 민감성 피부 및 안면홍조 클리닉을 운영하며 난치성 안면홍조 환자들에 대한 치료와 연구를 지속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