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부터 의료질 평가 시 ‘경력간호사’ 산정기준 강화
상태바
내년부터 의료질 평가 시 ‘경력간호사’ 산정기준 강화
  • 하장수 기자  jangsuha09@naver.com
  • 승인 2021.04.08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년 이상 간호사에 1.5배 적용
간협, 정부 방안에‘환영’…“경력간호사 명시해야”

내년부터 의료질 평가에서 경력 간호사를 많이 채용하는 의료기관은 지원금을 더 받게 된다. 정부가 의료기관들이 숙련된 간호사를 확보하도록 하기 위한 조치이다.

보건복지부가 최근 고시한 의료 질평가 지원금 산정을 위한 기준에 따르면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의료 질 평가를 할 때 입원환자 당 간호사 수 및 경력간호사 비율조항을 입원환자 당 간호사 수로 변경하고 3년 이상 경력을 가진 간호사는 1.5배 가산해 적용하도록 했다.

현장 간호사가 많으면 환자 사망률, 재입원률, 재원기간, 중환자실 입원, 감염관련 문제, 욕창 및 낙상이 줄어든다는 많은 연구결과가 있듯이 정부의 이번 조치로 현장 간호사가 병원을 떠나지 않는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간호협회는 이번 고시 개정안은 환자 안전 및 간호서비스의 질적 향상을 위해 의료기관들이 숙련된 간호사들을 더 많이 채용하도록 한 조치로 환영한다의료기관에 경력간호사 수가 적으면 의료의 질이 위협받을 수 있으므로 지표명에도 경력간호사를 반드시 명시해 줄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