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동학대 전담 의료기관 지정 공동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아동학대 전담 의료기관 지정 공동 업무협약 체결
  • 하장수 기자  jangsuha09@naver.com
  • 승인 2021.05.20 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서울성모병원·서초구청·서초경찰서·방배경찰서 업무협약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은 학대 피해 아동에 대한 신속한 검사 · 치료 지원의 의료체계 구축을 위해 서초구 관할 내 주요 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414일 병원은 학대 피해 아동의 치료를 적극적으로 추진하기 위하여 서초구청, 서초경찰서, 방배경찰서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하여 별도의 협약 행사 없이 기관별로 협약서를 주고받는 방식으로 협약이 진행됐다.

이번 협약에 따라 전담 의료기관 지정이 학대 피해 아동에 대한 신속한 응급 조치와 적극적인 치료를 위한 의료자문 지원 및 학대 정황이 의심되는 아동의 신고 등, 아동학대 의료기관의 구심적인 역할을 하는 한편, 친권자의 비동행시에도 의료법 및 아동학대처벌법 등 관련법이 허용하는 범위에서 우선적으로 진료와 진단을 제공하는 적극적인 노력하기로 결정했다.

지역 유관기관과의 협력으로 아동학대 예방과 관련한 지원 사업에도 서로 협력하기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각 기관장의 서명을 시작으로 협약기관 간 별도의 합의로 효력을 변경하지 않는 한 계속 유지된다.

김용식 병원장은 서울성모병원과 서초구 관내의 주요 기관들이 학대 피행 아동의 치료를 위한 협약을 맺게 되어서 큰 보람과 책임을 느낀다, “이번 협약을 통해 피해를 입은 아동에게 직접적으로 도움이 되고 신속한 의료서비스 지원이 이루어지도록 노력할 것이며, 아동학대 근절과 예방을 위한 사업을 함께 추진하며, 학대 피해 아동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긴밀히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