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신 접종 목표 달성 의정간 백신접종 협의체 구성
상태바
백신 접종 목표 달성 의정간 백신접종 협의체 구성
  • 하장수 기자  jangsuha09@naver.com
  • 승인 2021.06.01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협-병협-복지부, 코로나19 백신접종 의정협의체 첫 회의 개최

대한의사협회(회장 이필수)는 코로나19 백신접종이 본격적으로 시행되고 있는 가운데 보다 신속하고 안전한 접종을 추진하기 위해 병협, 보건복지부와 공동으로 코로나19 백신접종 의정협의체를 구성하고, 1일 첫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의정협의체는 대한의사협회, 대한병원협회, 보건복지부, 질병관리청으로 구성되었으며, 코로나19 백신 접종에 대한 전반적인 현황 점검과 접종 시행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의료기관 및 의료인의 고충 해결, 원활한 백신접종 시행을 위한 의료계와 정부의 소통창구 역할을 담당할 계획이다.

킥오프 회의에서는 민간 위탁의료기관이 시작된 5~6월 코로나19 예방접종 시행에 대한 경과와 상황에 대한 공유와 함께, 정부의 접종 추진 기본방향, 대상별 접종계획, 인프라 준비사항 등 코로나19 백신 접종과 관련한 전반적인 사항에 대한 의견공유와 협조요청이 있었다.

특히, 의협에서는 현재 위탁의료기관에서 진행하고 있는 백신접종 과정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문제를 건의하였으며, 정부에서는 의료기관의 고충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적극 개선하겠다고 답변했다.

주요 건의사항으로는 백신 소량 배송 문제 및 주사기 공급량과 배송 문제를 비롯한 일부 지자체의 1바이알 당 무리한 접종인원 요구, 진료비 지연 지급, 접종 당일 타질환 진료비 문제, 지자체별 다른 지침과 기준에 대한 통일 등을 제시하였으며, 정부에서는 이 같은 건의사항을 적극 수렴하여 개선하겠다고 언급했다.

화이자 접종 위탁의료기관 선정과 관련해서도 다양한 의견이 개진됐다. 의료기관의 의사 수 등의 기준이 아닌 과학적이고 객관적인 근거로 시설 기준 등에 대한 명확하고, 일관된 지침이 필요하다는 의견과 이를 바탕으로 신속한 접종을 위해 보다 많은 위탁의료기관이 사업에 참여할 수 있는 방안 마련을 정부에 요청했다.

그밖에도 의료계에서는 정부와 보다 원활한 소통체계 마련을 통해 의료기관의 애로사항을 신속히 해결하고, 정부 접종계획 및 지침을 원활히 공유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는 것이 필요하다는 의견도 개진했다.

보건복지부와 질병관리청은 대한의사협회가 건의한 사항을 적극 반영하고 개선하여 백신접종이 원활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답변했다. 특히 향후 의료계와 충분한 의견 공유를 통해 현장의 애로사항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대한의사협회 박진규 의무부회장은 원활한 백신접종을 위해 대한의사협회는 정부와 적극 협의할 것이며, 동시에 의료현장 애로사항의 신속한 파악 및 해결을 위해 의정협의체를 통해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언급하며, “코로나19 예방접종 관련 건의사항 외 16개시도의사회장단 입장문을 직접 전달하였다며 의료계의 의견을 적극 제시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오늘 회의에는 대한의사협회 박진규 의무부회장, 민양기 의무이사, 송성용 의무이사, 염호기 정책이사, 김종민 보험이사가, 대한병원협회는 박양동 회원협력이사가 참석했으며, 보건복지부는 이창준 보건의료정책관, 김국일 보건의료정책과장, 질병관리청에서는 홍정익 예방접종관리과장, 하진 접종시행2팀장이 참석했다.

향후 의정협의체는 의료계나 정부에서 논의안건이 있을 경우 상시 개최하는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